본문 바로가기
엑셈 보도자료

엑셈 3년 연속 사상 최대 실적 경신 … 작년 매출 473억원, 영업이익 123억 원 기록

by EXEM 2022. 3. 14.

엑셈 3년 연속 사상 최대 실적 경신 … 작년 매출 473억원, 영업이익 123억 원 기록

E2E · AI옵스 · 클라우드 관제 · 빅데이터 본격 성장 궤도 올라타 양적 · 질적 성장 실현
모든 사업 영역별 시장 규모 및 공공사업 기회 확장, 하반기 전사 통합 SaaS 제품 출시로 추가 성장 기대

 

IT 성능 관리 전문 기업 엑셈(대표 조종암, 205100)이 지난해 3년 연속 역대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14일 엑셈은 지난해 연결 기준 매출액은 473억 원을 기록, 전년 대비 20.8% 증가했다고 밝혔다.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각각 27.6%, 29.5% 늘어난 123억 원, 113억 원으로 매출액, 영업이익, 당기순이익 모두 창사 이래 가장 높은 실적을 달성했다. 연결 기준 영업이익률과 당기순이익률은 각각 26.0%, 23.8%를 기록했고, 별도 기준으로 영업이익률과 당기순이익률은 각각 30.2%, 27.6%로 업계 내 최고 수준이다.

 

엑셈 측은 이 같은 실적에 대해 전 사업 부문의 고른 성장과 경영 전반에서의 개선을 통해 수익성이 향상된 점이 뒷받침됐다고 전했다. 특히 국내 시장 점유율 1위를 지키고 있는 DB 성능 모니터링(DBPM) 매출액이 소프트웨어 기준 최근 3년간 연평균 성장률(CAGR) 17.8%로 지속 성장하고 있을 뿐만 아니라, E2E(End-to-End) 기반 거래 추적 애플리케이션 성능 관리(APM), AI옵스(AIOps), 클라우드 통합 관제, 빅데이터 사업이 성장 궤도에 오르면서 매출 비중을 늘려 가고 있는 상황은 엑셈의 지속 가능한 성장 기반을 더욱 견고히 하고 있다.

 

특히 엑셈은 작년 시장 추이로 볼 때, 더욱 복잡해지는 기업의 IT 환경 관리를 지원하는 IT 통합 성능 관리 시장이 더욱 활성화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WAS 중심의 포인트 모니터링 영역에 초점을 둔 경쟁 솔루션들과는 달리, IT 환경의 E2E 전 구간을 통합 관리 지원하는 인터맥스(InterMax)’는 작년에만 금융, 제조, 유통, 공공 등 다양한 분야의 신규 고객사 22곳을 확보했을 뿐만 아니라, 소프트웨어 기준 매출액이 전년 대비 73.6% 증가했다.

 

엑셈은 이와 맥을 같이 하여 IT 운영 관리에 인공지능을 적용한 AI옵스 솔루션싸이옵스(XAIOps)’의 작년 매출 실적 또한 긍정적인 신호로 판단하고 있다. 회사 측은 제1금융권의 모니터링 시스템 증설과 함께 IT 인프라 의존도가 높은 제조 산업, 대국민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는 공공기관의 주요 시스템 등에도 싸이옵스도입이 본격화될 것으로 전망되며, 실제 관련 사업 사전 논의가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고 밝혔다. 엑셈은 또한 올해 공공기관의 클라우드 대전환 본격화 흐름에 따라 클라우드 통합 관제 솔루션 클라우드모아(CloudMOA)’ 고객 확보에도 역량을 집중할 예정이다. 특히 클라우드모아의 경우 지난 12월 정보통신산업진흥원(NIPA)이 주관하는 클라우드 서비스 품질·성능 검증을 통과하며 제품의 신뢰성과 경쟁력을 더욱 확보한 바 있다.

 

최근 3년간 CAGR 57.2%로 매출액이 증가하고 있는 빅데이터 사업 부문의 성장도 더욱 기대된다. 엑셈은 특히 아파치 하둡(Apache Hadoop) 환경의 통합 모니터링 및 관리를 지원하는플라밍고(Flamingo)’가 경상북도청 및 한국전력공사 사업 수행을 계기로 시장에서의 주도권을 선점한다는 계획이다. 또한 디지털 플랫폼 정부 구축의 빅데이터 사업 기회도 늘어날 전망이다.

 

해외의 경우, 삼성 오스틴 반도체(SAS)와 ‘맥스게이지’ 추가 증설 계약을 이어갔으며, 중국 내 주요 금융사를 중심으로 구축 및 증설 계약을 이어갔다. 지난 11베이징 공은 서신 펀드사를 신규 고객사로 확보하기도 했다. 일본에서는 원격 DB 기술 지원 서비스 SmartDBA 이용 사례를 늘려가며 지속 시장을 확대할 예정이다.

 

자회사 신시웨이는 내부회계관리제도 적용 대상 확대 및 클라우드에서의 보안 수요 증가로 DB 접근제어와 클라우드 매출액이 전년 대비 각각 48%, 84% 증가하여 창사 이래 최대 실적을 달성했다. 특히, 2025년까지 행정·공공기관 클라우드 도입 및 시스템 전환에 따른 보안 수요가 크게 증가하여 클라우드 매출 증가세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엑셈 조종암 대표는 올해에도 민간 시장과 공공 시장의 고객에게 탁월한 가치를 제공하면서 모든 사업 영역에서 성장세를 유지해 갈 것이며, 특히 올해 하반기 출시 예정인 전사 통합 SaaS 제품을 통해 회사의 성장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 엑셈 솔루션 & 서비스 맵

 

<끝>

 

 

출처 : 엑셈 보도자료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