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엑셈 뉴스룸 | 반가워요! 2019 중소기업 탐방 프로그램

엑셈 뉴스룸 2019.06.07 13:41

 

 

 

 중소기업탐방프로그램을 아시나요

고용노동부에서 주관하는 프로그램으로, 청년들에게 다양한 직업 세계와 산업 현장에 대한 체험 기회를 제공하고, 우수한 중소·강소기업에 대한 정보 제공을 통해 중소기업 인력 미스 매치 해소와 노동 시장으로의 조기 입직을 유도하는 프로그램입니다. 만 15세~34세 미취업 청년(고교생, 대학재학생 포함)을 대상으로 하는데요, 프로그램 참가비는 무료라고 하네요. 😊 신청은 일경험 홈페이지를 통해 하실 수 있습니다. 

 

<중소기업 탐방 프로그램 구조 재구성>

  

중소기업탐방프로그램 외에도 대한민국 청년들의 취업을 위해 다양한 프로그램과 정책들이 마련되어 있지요.

매 년 시행되는 이 프로그램을 통해 작년과 올해, 엑셈에 방문해준 학생들이 있습니다.

회사에 대한 스토리, 입사 꿀팁 등 여러가지 이야기를 들을 수 있는데요.

그 현장으로 함께 가볼까요?

 


행사는 엑셈에 대한 소개와 함께 직무 및 부서 소개,

그리고 엑셈에 입사하게 된 경험을 공유하는 순으로 진행되었습니다.

특히 대학생, 취업 준비생 분들을 대상으로 한 짧은 시간이었기 때문에

꼭 필요한 내용들만 쏙쏙 뽑아서 전달해 드리려고 노력했답니다.

 

👩🏻‍🏫

“EXPERT EMPIRE 라는 의미의 EXEM은 최고의 지식 전문가 집단입니다.

뜨거운 열정을 가지고 자기 개발에 철저한 사람들을 영입하여,

Create/Share/Spread의 지식 기업화 전략을 통해 최고의 전문가로 성장하는 조직입니다.

이는 곧 ‘전개일여’ 원칙과도 일맥상통하는데요.

개인의 성장이 곧 전체의 성장이 된다는 엑셈의 핵심 경영철학입니다.”

  

 

엑셈의 제품 소개도 빼 놓을 수 없겠죠?

국내 1위 DB 성능 관리 솔루션 MaxGauge부터 E2E APM 성능 관리 솔루션 InterMax,

빅데이터 서비스 운영·관리·분석 통합 플랫폼 Flamingo,

그리고 최근 출시된 국내 최초 딥러닝 기반 AIOps EXEM AIOps,

클라우드 환경 통합 관제 솔루션 InterMax Cloud까지 빠르게 훑어보았습니다.

 

 

특히 5월 말에 방문해준 학생들은 디자인 계열이 다수였는데요,
사전에 궁금해 할 만한 질문들을 준비해서 들려주었더니 반응이 아주 좋았습니다.
살짝 보여드릴게요-!
 
💁🏻 엑셈 디자인기획팀에서 하는 일
 엑셈의 전반적인 브랜딩을 합니다. 간단하게 얘기하면 ‘엑셈다움'을 찾아 일관되게 지속하는 일을 합니다. 제품의 UI/UX를 비롯하여 엑셈의 홈페이지, 브로슈어, 브랜드 상품 등 다양한 결과물을 통해서 엑셈다움을 접할 수 있습니다. (디자인이 아닌 브랜딩이라고 설명한 이유는 의사결정권자가 원하는 것을 만들어주는 역할만 하는 것이 아닌, 그 이상의 가치를 창출하는 역할을 하기 때문입니다.)
💁🏻 디자인 전공을 IT업계에서 어떤 쪽으로 활용이 가능한지?
 IT업계 전체로 얘기하면, 제품 디자인 영역을 많이 필요로 합니다. (엑셈은 그만큼 디자인(브랜딩)에 대해 관심이 많고 투자를 합니다.) 제품 디자인은 UI/UX디자인을 통해서 제품이 사용자에게 얼마나 더 매력적으로 다가갈 수 있을지 설계의 측면에서 그리고 시각적인 측면에서 고민하는 역할을 합니다.
 또한 IT업계의 디자이너들은 개발자들과 일해야 하는 상황이 많습니다. 그 부분이 장점이기도 하고 단점이기도 합니다. 일에 대한 접근 방식이 다르기 때문에 많이 충돌이 나기도 합니다. 제품(앱/프로그램)을 시각화 하는 것은 디자이너지만, 실제로 만드는 사람은 개발자이기 때문에 그들의 환경과 접근 방식을 이해하는 것은 매우 중요합니다. 그래서 개자이너(개발자+디자이너) 라는 말도 있죠.
 

 

이 외에도 엑셈에 입사하게 된 계기와 회사에서는 어떤 태도를 가진 인재를 원하는지 등

경험을 바탕으로 다양한 이야기를 나누었습니다.

서로 즐겁게 공감하며 소통했던 기억이 나네요 :)

  

 

보다 많은 도움을 드리고 싶었는데, 이 마음이 잘 전해졌을지는 모르겠습니다.

하지만 엑셈의 문은 언제나 열려있으니, 부담 없이 두드려 주세요. ^^

엑셈이 대한민국 청춘을 응원합니다-!

 

💪🏻








기획 및 글 | 사업기획팀 박예영

사진 촬영 | 사업기획팀 홍성덕