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터데스크 관리자

도움말
닫기
적용하기   첫페이지 만들기

태터데스크 메시지

저장하였습니다.

엑셈 전략 투자 기업 인스랩, 인사이너리와 클라우드 사업 공동추진 MOU 체결

보도자료 2020. 1. 31. 09:19

보도자료

 

엑셈 전략 투자 기업 인스랩, 인사이너리와 클라우드 사업 공동추진 MOU 체결


 

- 클라우드 네이티브 도입-운영-보안에 이르는 ‘원스톱’ 클라우드 인프라 혁신 구현

- 국내 유일 쿠버네티스 기반 매니지드 컨테이너 서비스와 핑거프린트 보안 기술 전문성 결합 

- 급격히 증가하는 클라우드 네이티브 시장 우위 확보 기대 

 

 

데이터베이스, 애플리케이션 성능 관리 및 빅데이터, 인공지능 전문 기업 엑셈(대표 조종암)이 전략 투자한 클라우드 네이티브 및 데브옵스 자동화 전문 기술 보유 기업 인스랩(대표 김윤학)이 오픈소스 보안 및 컴플라이언스 전문 기업 인사이너리(대표 강태진)와 클라우드 사업 공동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인스랩과 인사이너리는 이번 협약으로 멀티 클라우드 기반 컨테이너 운영 시스템에서 오픈소스 보안과 컴플라이언스를 지원하는 차세대 클라우드 서비스형 플랫폼(PaaS)을 공동으로 개발하고 사업을 발굴하는 데 협력한다. 


지난해 9월 엑셈은 인스랩에 전략 투자를 진행, 엑셈의 클라우드 네이티브 기반 IT 성능 관리 노하우와 인스랩의 데브옵스 기술력을 결합했다. 이로써 최적의 클라우드 성능 관리와 개발, 배포, 운영의 끊김 없는 서비스를 구현함으로써 클라우드 시장 진출의 발판을 마련한 바 있다. 여기에 최근 개발된 인스랩의 쿠버네티스(Kubernetes) 기반 매니지드 컨테이너 서비스와 인사이너리의 보안 기술 전문성까지 접목되면서 국내 유일 ‘원스톱 클라우드 인프라 혁신 서비스’가 완성될 것이라고 회사 측은 설명했다.  

 

인스랩은 최근 가파르게 성장하는 기업 멀티 클라우드 시장에서 핵심 기술로 떠오르는 쿠버네티스 환경을 자동으로 관리하는 국내 유일 매니지드 컨테이너 서비스 플랫폼 ‘겐트리(Gantry)’를 개발했다. ‘겐트리’는 쿠버네티스 기반 환경에서의 마이크로 서비스 아키텍처(MSA, MicroService Architecture)와 데브옵스를 위한 모니터링, 그리고 APP/PaaS 운영과 로그 분석, 장애 처리 등의 개발/배포 기능과 함께, 신속한 DAY 2 Operation(시스템 구축 완료 또는 어플리케이션 설치 완료 이후에 있는 운영 업무)에 필요한 특화된 애플리케이션 카탈로그 기능을 제공한다. 산업별 전방위적인 멀티 클라우드 도입이 확산되면서, 복잡하고 어려운 컨테이너를 관리하기 위한 쿠버네티스가 이미 업계 표준으로 자리 잡았기에, 인스랩은 ‘겐트리’ 개발로 클라우드 시장에서 더욱 확실한 우위를 선점할 계기를 마련하게 됐다. 특히 ‘겐트리’는 글로벌 클라우드 선도 기업인 레드햇의 ‘레드햇 오픈시프트(Red Hat OpenShift)’와 피보탈의 ‘피보탈 애플리케이션 서비스(PAS)’와 견주어도 손색이 없는 기술 완성도를 보여주고 있다는 것이 회사 측의 설명이다. 


인사이너리는 소스코드 없이 일종의 지문(fingerprint) 정보 기술을 활용해 바이너리 파일을 분석하여 오픈소스 소프트웨어가 가지는 보안 취약점과 컴플라이언스 문제를 해결할 수 있는 솔루션인 ‘클래리티(Clarity)’를 보유하고 있다. 인사이너리의 지문 정보 기술은 체크섬(checksum)이나 해시(hash) 기반 바이너리 스캐너와 달리 상이한 CPU 아키텍처와 OS 플랫폼별 별도 대조가 불필요한 특허 기술이다. 인사이너리는 차별화된 기술 경쟁력을 인정받아 미국 시스코(Cisco), 유럽 최대 엔지니어링 업체 지멘스(Siemens)를 포함, 중국, 대만 등에 해외 고객사를 확보하며 글로벌 시장에서 입지를 넓혀가고 있다. IBM이 실시한 시장 조사에 따르면, IT 기업 의사 결정자의 약 60%가 클라우드 공급자를 선택할 때 보안이 가장 중요하다고 답했다. 하지만, 복잡한 멀티 클라우드 환경에서는 높은 수준의 보안을 유지하는 것이 어렵기 때문에, 인사이너리의 보안 솔루션은 기업이 클라우드 네이티브 환경을 도입, 유지하는 데 큰 도움이 될 것으로 전망된다.  


양사는 금번 업무 협약을 통해 클라우드 네이티브의 도입, 운영에서 보안까지 포괄하는 통합 플랫폼을 구축한다. 양사의 시너지로 클라우드 도입을 통한 디지털 트랜스포메이션과 안정된 시스템 보안을 추구하는 기업 고객 확보와 함께 공동 생태계 조성에 힘을 보탤 계획이다. 


엑셈 조종암 대표는 “엑셈은 IT 성능 관리 시장 1위의 노하우를 적용, 쿠버네티스와 컨테이너 기반의 프라이빗, 퍼블릭, 멀티, 하이브리드 등 복잡한 클라우드 환경의 All-in-One 통합 모니터링을 지원하는 자체 개발 솔루션 ‘클라우드모아(CloudMOA)’와 더불어, 이번 협약을 통해 클라우드 운영 관리 기술의 경쟁 우위를 모두 확보하였다.”라며, “연 매출 300억 원 이상 규모의 국내 5,000여 기업을 타깃으로 하는 2조 4천억 원 규모 클라우드 네이티브 시장의 기업 고객에게 국내 유일 클라우드 인프라 원스톱 혁신 서비스를 제공함으로써 클라우드 시장을 주도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혔다.  



<끝> 



출처: 엑셈 보도자료